Investor Relations

IR

NEWS

휴젤, 1분기 매출액 458억원, 영업이익 224억원, 영업이익률 48.9% 달성
공지일자 :
2018-04-25

PRESS RELEASE                                             배포일자: 18.04.25

<연결재무제표기준 영업(잠정)실적공시>

휴젤, 1분기 매출액 458억원, 영업이익 224억원, 영업이익률 48.9% 달성

1분기 매출액 458억원전년동기 대비 3.5% 증가

 










<20181분기 영업(잠정)실적>                                                                 (단위 : 백만원)

구분

20181분기

20174분기

20171분기

전분기대비

증감률

전년동기대비

증감률

매출액

45,779

50,109

44,251

-8.6%

3.5%

영업이익

22,370

25,053

25,839

-10.7%

-13.4%

당기순이익

21,214

20,675

20,936

2.6%

1.3%

 







바이오 의약품 전문기업 휴젤㈜(145020.KQ)20181분기 영업잠정실적 발표를 통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은 4577,854만원, 영업이익 2236,957만원, 당기순이익 2121,414만원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3.5%, 1.3% 증가했다. 특히 해외수출 비중이 전체 매출의 56.8%를 차지하며 수출 중심의 사업구조를 공고히 했다.

 

다만, 자회사 휴젤파마 및 휴젤메디텍 합병 PMI(합병 후 통합관리)에 따른 부대 비용, 화장품 브랜드 웰라쥬의 TV광고홍보비 등의 일회성 비용의 증가로 영업이익률은 48.9%로 전분기 대비 낮아졌다. 그러나, 러시아 수출이 작년 4분기부터 본격화 되기 시작했고, 남미 최대시장인 브라질에서 올초부터 본격적인 판매가 이뤄지면서 해외 매출성장은 지속될 전망이다.

 

휴젤 주력제품인 보툴리눔톡신 제품 보툴렉스는 국내에서 기존에 보유한 눈꺼풀 경련, 미간주름, 소아 뇌성마비 첨족기형, 뇌졸중 후 상지 근육경직 적응증뿐만 아니라 현재 눈가주름, 요실금 등의 적응증 추가를 위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미용 및 치료제 영역에서 계속해서 적응증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보툴렉스는 전세계 26개 국가에 판매하고 있으며, 30여 개 이상의 국가에서 수출을 위한 막바지 인허가 절차를 밟고 있고 유럽?중국?미국 등 선진국에서 임상 3상을 진행 중에 있다.

 

HA필러의 경우 안면뿐 아니라 바디 필러 분야에 진출해 국내 최초 음경확대용 대용량 HA필러 ‘더 채움 SHAPE 10’을 작년말 출시하고 올해 초부터 비뇨기과 등을 중심으로 론칭 중에 있다. 해외에서는 작년 말 필리핀, 이란, 말레이시아 3개국 추가 허가로 현재 14개 국가로 인허가를 확대했으며, 올해 내에 중국?브라질?칠레를 포함한 6개 국에 추가적인 인허가가 예상된다.

 

휴젤은 이밖에도 RNAi를 기반으로 한 비대흉터치료제 BMT101’ 국내 임상 1상이 순항 중이며, ‘보툴렉스의 신형 제형인 무통 액상제형과 패치타입 제품을 2021년 상업화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손지훈 휴젤 공동대표집행임원은 올해도 해외매출의 성장세는 지속될 전망이며 앞으로도 수출국가 확대와 글로벌 마케팅 능력 강화, 치료용 시장과 신약에 대한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시켜 글로벌 바이오 의약품 전문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