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Public Relations

언론보도

휴젤, 인도네시아서 ‘보툴렉스 마스터 클래스’ 개최
2023-08-03

휴젤, 인도네시아서 보툴렉스 마스터 클래스개최

- 자카르타ㆍ수라바야 2개 도시에서 진행…현지 의료 전문가 220여명 참여

- ‘보툴렉스’ 특장점 소개 및 제품 활용한 시술 테크닉 공유…현장 시연도 진행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이 인도네시아에서 ‘보툴렉스 마스터 클래스(Botulax Master Class)’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보툴렉스 마스터 클래스’는 세계 각국 의료 전문가들(Healthcare Professionals/이하 HCPs)을 대상으로 국내 시장 점유율 1위이자 50개국 이상에서 허가를 획득한 휴젤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 ‘보툴렉스’의 특장점을 소개하고, 이를 활용한 다양한 시술법을 공유하는 세미나다. 

 

이번 마스터 클래스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및 수라바야 지역에서 현지 HCPs 2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All about Toxin in Aesthetic Field’를 주제로 진행됐다. 한국과 인도네시아 KOL(Key Opinion Leader)이 연자로 함께 참여, 다양하고 심도 깊은 강연으로 많은 호응을 얻었다. 

 

한국 연자로 나선 Kangjin Aesthetic Clinic 김지수 원장은 제품 선택 기준ㆍ시술을 위한 해부학적 접근법ㆍ각 부위별 시술 테크닉 등 보툴리눔 톡신에 대한 기초 강연과 더불어 보툴렉스의 우수성에 대해 설명했다. 보툴렉스는 미국·유럽 미간주름 환자 1200명 이상을 대상으로 대규모 임상 3상 진행해 유효성 및 안전성을 입증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국내 보툴리눔 톡신 기업 최초 중국ㆍ유럽ㆍ호주ㆍ캐나다 등 빅 마켓에서 모두 허가를 획득했음을 강조했다. 

 

인도네시아 피부과 전문의 스탠리 세티아완(Stanley Setiawan)은 현장 시연(Live Demo)을 진행, 보툴렉스를 활용해 미간ㆍ눈가 등 현지 최신 트렌드에 적합한 안면부 시술법을 선보였다. 

 

휴젤은 지난해 9월 인도네시아에서 보툴렉스 3개 유닛(50/100/200 Unit)에 대한 품목 허가를 획득한 이후 브랜드 인지도 및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해 다양한 영업ㆍ마케팅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마스터 클래스를 비롯해 향후 단독 심포지엄, 온ㆍ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한 KOL 네트워킹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보툴렉스의 차별화된 제품력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넓혀갈 계획이다. 

 

휴젤 관계자는 “인도네시아는 전 세계 4위 인구 대국으로, ‘K-뷰티’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 성장 잠재력이 매우 높은 시장”이라며 “한국 대표 보툴리눔 톡신 제제로서 그 우수함을 널리 알려 현지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휴젤, 역대 2분기 사상 최대 매출ᆞ영업이익 달성
다음글 휴젤, 아시아 시장 입지 강화…‘GLAM for Asia 2023’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