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Public Relations

언론보도

휴젤, 새로운 최대주주와 타운홀 미팅… 글로벌 도약 청사진 공유
2022-05-03

휴젤, 새로운 최대주주와 타운홀 미팅글로벌 도약 청사진 공유

- CBC 마이클 경 한국·북미대표, “CBC 그룹의 모든 자원을 통해 휴젤 글로벌 기업 도약 지원”

- GS그룹 허서홍 부사장, “’Grow with US’ 슬로건 아래 휴젤-GS-CBC 동반성장 이뤄나갈 것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이 지난 2일 최대주주 변경에 따른 전사 타운홀 미팅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타운홀은 휴젤㈜ 손지훈 대표집행임원, CBC 그룹 마이클 경(Michael Keyoung, 경한수) 한국·북미대표(Managing Director), GS그룹의 허서홍 부사장(㈜GS 미래사업팀장), 이태형 전무(㈜GS CFO)등이 참석한 가운데 온/온프라인을 병행하여 진행됐다. 

 

최대주주 변경 후 처음으로 진행된 이번 타운홀 미팅에서는 휴젤의 글로벌 도약을 위한 비전과 방향에 대한 메시지를 공유함과 함께 임직원들과의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손지훈 대표집행임원은 “지난해 8월 주식양수도계약 체결 이후, 당사는 대외적으로 예상치 못했던 몇 가지 어려운 상황에 직면한 바 있다”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대주주 변경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된 배경에는 휴젤의 근본적인 경쟁력과 성장 잠재력에 대한 신뢰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바이오 벤처기업으로 시작한 휴젤은 우수한 역량을 바탕으로 비약적인 성장을 거듭했으며, 그간의 성과를 통해 인정받은 회사의 중장기 전략 및 비전 그리고 이에 대한 회사의 운영 기반은 기존대로 이어나갈 방침”이라면서 “새로운 주주와의 견고한 파트너십 구축을 통한 GS그룹, CBC그룹, IMM인베스트먼트 및 무바달라와의 유기적인 시너지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세계 메디컬 에스테틱 시장을 이끄는 리더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CBC 그룹 마이클 경 대표와 GS그룹 허서홍 부사장은 휴젤의 미래 청사진과 향후 계획을 공유, 각 사가 보유한 다양한 자원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휴젤의 글로벌 리딩 기업 도약은 물론, 글로벌 메디컬 에스테틱 시장을 선도하여 키워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CBC 그룹 마이클 경 대표는 “모든 임직원들의 열정과 노력이 있었기에 여러 난관 속에서도 휴젤이 ‘국내 1위 보툴리눔 톡신 기업’으로서 기업의 저력과 글로벌 성장 가능성을 국내외 시장에 증명해 보일 수 있었다”며 “휴젤 임직원들의 노력에 박수와 존경을 표하며 앞으로의 휴젤이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CBC 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자본과 글로벌 성공 경험, 네트워크 등을 활용한 다각도의 지원을 통해 ‘새로운 가족’으로서 글로벌 기업 휴젤을 함께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S그룹 허서홍 부사장은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휴젤의 일원으로 함께하게 되어 자부심을 느낀다”면서 “휴젤과 함께하게 된 것은 바이오 분야를 신사업으로 키우기 위한 GS그룹의 노력의 일환으로, GS그룹의 경영철학을 함축하고 있는 ‘Grow with US’라는 슬로건처럼 휴젤과 GS, 그리고 CBC가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휴젤이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공하는데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휴젤은 지난달 29일 최대주주가 기존 'LIDAC(Leguh Issuer Designated Activity Company)’에서 ‘아프로디테 애퀴지션 홀딩스(APHRODITE ACQUISITION HOLDINGS LLC)’로 변경됐다고 밝힌 바 있다. 싱가포르 소재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 투자 펀드 CBC-그룹(지분율 42.11%), ㈜GS와 국내 사모펀드 IMM인베스트먼트가 공동 출자한 SPC(지분율 42.11%), 중동 국부펀드 무바달라의 투자회사(지분율 10.53%) 등으로 구성된 다국적 컨소시엄이다. 

 

같은 날 휴젤은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CBC 그룹 CEO 웨이후(Wei Fu) 및 마이클 경(Michael Keyoung, 경한수) 한국·북미대표(Managing Director), GS그룹의 허서홍 부사장(㈜GS 미래사업팀장)과 이태형 전무(㈜GS CFO)를 기타비상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이어 미국의 머크, 앨러간 출신의 패트릭 홀트(Patrick Holt)와 고려대학교 지승민 교수를 사외 이사로 선임했다. 


이전글 휴젤, 리도카인 함유 액상 보툴리눔 톡신 제제 ‘HG102’ 임상 1상 성공적 완료
다음글 휴젤, 임시주주총회 개최…경영권 인수 마무리 ‘글로벌 도약’ 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