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

Public Relations

언론보도

휴젤, 아시아 보툴리눔 톡신 시장 공략 ‘본격화’…AMWC asia 참가
2021-10-13

휴젤, 아시아 보툴리눔 톡신 시장 공략 본격화’…AMWC asia 참가 

- 하반기 레티보 50유닛, 200유닛 대만 출시…현지 KOL 강연 통해 ‘레티보’ 우수성 소개

- 현지 법인 ‘휴젤 에스테틱 타이완’이 부스 운영, 휴젤의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 소개

- 중화권+아시아, “휴젤 글로벌 성장 한 축 담당할 것”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이 대만 합작법인 ‘휴젤 에스테틱 타이완((Hugel Aesthetics Taiwan)’ 설립에 이어 현지 시장 내 ‘휴젤 알리기’에 속도를 내고 있다. 

 

휴젤의 대만 현지 법인 휴젤 에스테틱 타이완은 현지시간으로 지난 1일부터 2일까지 양일간 대만타이베이 인터내셔널 컨벤션 센터(TICC)에서 개최된 ‘AMWC asia(Aesthetic and anti-aging Medicine World Congress asia, 세계미용안티에이징학회 아시아)’에 참가했다고 6일 밝혔다. 

 

AMWC는 전 세계 시장에서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미용 안티 에이징 학회로, 해당 전시 참여는 글로벌 신규 판로 개척을 위한 국내외 기업들의 필수 마케팅 활동으로 꼽히고 있다. 특히, 세계 미용 시장에서 아시아의 중요성과 권위가 높아짐에 따라 지난 2018년 이래 아시아 국가를 겨냥한 AMWC asia를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온·오프라인을 병행했다. 

 

이번 행사에서 휴젤은 현지 KOL(Key Opinion Leader)의 강연을 마련, 하반기 대만 출시를 앞두고 있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레티보(Letybo, 수출명) 200유닛(Unit)’의 우수성과 안전성 알리기에 나섰다. 이와 함께 전시 부스에서는 레티보부터 HA필러, 리프팅실, 코스메틱까지 휴젤이 보유한 다양한 사업 포트폴리오 소개로 전시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학회 첫 날 진행된 강연은 ‘보툴리눔 톡신 200유닛(Unit)을 활용한 다양한 치료법(Various Treatment Way of Botulinum Toxin 200U)’을 주제로 진행됐다. 해당 강연에는 현지에서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KOL이자 전문의 량중빈(梁仲斌)이 연자로 나서 레티보의 우수한 품질과 안전성에 대해 소개했다. 이어 레티보 200유닛을 활용한 다채로운 시술 설명으로 참석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대만 현지 법인 휴젤 에스테틱 타이완이 운영한 전시 부스에서도 레티보 50유닛과 200유닛을 공개, 앞서 현지 시장에 출시된 레티보 100유닛과 함께 제품 선택의 폭을 확장하며 전시 관람객들의 호응 속 해당 제품들에 대한 소개와 설명이 이어졌다. 지난 2019년 출시된 레티보 100유닛이 대만 현지에서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가는 만큼 HA필러, 리프팅실, 코스메틱 브랜드까지 휴젤이 전개 중인 사업분야 전반에 대한 많은 관심이 쏟아지며 현지 시장 진출에 대한 문의도 이어졌다. 

 

특히, 한국 1위를 넘어 전 세계 네 번째로 중국 시장에 진출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성공 노하우를 축적해온 휴젤의 법인 설립과 이를 통한 현지 시장 진출은 대만의 의료, 미용 시장 발전을 촉진시키는 기폭제가 될 것이라는 현지의 기대감도 높았다. 

 

앞서 휴젤은 2018년 국내 최초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레티보(100유닛)’에 대한 대만 품목허가를 획득, 이듬해 본격적인 제품 판매를 시작했다. 이후 현지 전문의를 공략한 전략적인 영업 마케팅 활동 전개로 지난해 시장 점유율 15%를 달성, 지난 4월 보다 공격적이고 체계적인 현지 시장 확대를 목표로 대만 현지 업체 ‘더마케어(Dermacare)’와 함께 합작법인 ‘휴젤 에스테틱 타이완(Hugel Aesthetics Taiwan)’을 설립했다. 해당 법인 설립을 기점으로 4년 내 대만 시장 1위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휴젤 관계자는 “당사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가 대만, 태국 등지에서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아시아 주요 시장인 중화권 시장 확대를 목표로 최근 대만과 중국 현지에 법인을 설립했다”면서 “이를 거점으로 공격적인 중화권 시장 확대를 이뤄 나가고 그 외 아시아 국가에서도 휴젤 시장 입지를 강화함으로써 아시아 지역은 휴젤의 글로벌 성장을 위한 중요한 한 축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휴젤, 글로벌 시장 진출 가속도...리도카인 HA필러 ‘히알센스 플러스’ 3종 콜롬비아 품목허가 획득
다음글 휴젤, 창립 20주년 기념…캐릭터 ‘허그와 알루&렉스’ 공식 론칭